피겨 유망주 신지아, '김연아 컴퍼니' 올댓스포츠와 매니지먼트 계약

동계스포츠 / 임재훈 기자 / 2022-01-24 12:34:52
ISU 주니어 그랑프리 데뷔 시즌 메달 획득한 14살 ‘차세대 피겨 요정’
신지아 “김연아 선배님과 같은 소속사 기뻐…주니어월드에서 최선 다할래요”

▲ 지난 8일 경기도 의정부실내빙상장에서 열린 제76회 전국 남녀 피겨스케이팅

종합선수권대회 겸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국가대표 2차 선발전 

여자 쇼트프로그램에 출전한 영동중 신지아가 연기를 펼치고 있다.(사진: 연합뉴스)

 

[스포츠W 임재훈 기자] 피겨 스케이팅 유망주 신지아(영동중)가 올댓스포츠와 매니지먼트 계약을 했다.

 

스포츠마케팅사인 (주)올댓스포츠(대표이사 구동회)는 피겨스케이팅 국가대표 신지아와 매니지먼트 계약을 했다고 24일 발표했다.

 

신지아는 지난해 열린 2021 회장배 랭킹대회와 지난 1월 개최된 제76회 종합선수권대회에서 쟁쟁한 국가대표 선수들과의 경쟁하며 4위를 차지, 생애 첫 국가대표로 선발됐다. 

 

특히 지난달 종합선수권대회 쇼트 프로그램에서는 2위에 올라 실력을 증명하기도 했다.

 

지난해 초에 열린 2020 랭킹대회와 제75회 종합선수권대회, 그리고 제63회 종별선수권대회 주니어부에서 1위에 오르며 가능성을 보여준 신지아는 국제빙상연맹(ISU) 주니어 그랑프리 데뷔 시즌인 2021-2022 ISU 주니어 그랑프리 시리즈 6차 폴란드 대회에서 동메달을 획득, 한국 피겨 차세대 유망주로 자리매김했다.

 

2015년 8살의 나이에 피겨스케이팅을 시작한 신지아는 점프를 비롯해 스텝, 스핀 등 전반적인 기술적 요소에서 탁월한 모습을 보이는 데다 주니어 선수에 맞게 생기 있고 발랄한 연기를 선보이며 프로그램 소화 능력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신지아는 “롤모델인 김연아 선배님과 함께 할 수 있어서 정말 기쁘다“며 “앞으로 더 열심히 훈련하여 꾸준히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올댓스포츠의 구동회 대표는 “신지아는 이제 막 국제 무대에 데뷔한 선수임에도 안정된 기술과 침착한 연기를 선보이는 무한한 잠재력의 선수”라며 “앞으로 한국 피겨의 미래를 이끌어갈 신지아 선수가 향후 훈련에 집중할 수 있도록 매니지먼트 차원에서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신지아는 오는 3월 불가리아 소피아에서 개최되는 2022 ISU 피겨스케이팅 주니어 세계선수권대회에 출전할 예정이다.

 

한편, 올댓스포츠에는 ‘피겨여왕’ 김연아를 비롯하여 최민정(쇼트트랙), 황선우와 김서영(이상 수영), 여서정(체조), 임성재, 양희영, 김성현(이상 골프), 윤성빈(스켈레톤), 원윤종-서영우(봅슬레이), 김자인과 서채현, 천종원(이상 스포츠클라이밍), 김종호, 박인수, 전지예(이상 브레이킹), 최다빈, 김예림, 임은수, 이해인(이상 피겨스케이팅) 등이 소속되어 있다. 

[ⓒ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