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PGA] '12월의 신부' 최운정, 웨딩 화보 공개...예비신랑은 4살 연상 판사

피플/셀럽 / 임재훈 기자 / 2021-10-14 10:20:17
▲ 사진: 볼빅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첼라 초이' 최운정이 12월의 신부가 된다. 

13일 최운정의 소속사 볼빅에 따르면 최운정은 오는 12월 12일 서울 송파구 동부지법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예비 신랑은 4살 연상의 판사로 두 사람은 올해 초 지인 소개로 만나 사랑을 키워왔다.

 

결혼 소식과 함께 공개된 웨딩 화보에는 호화스러운 궁전이 연상되는 공간에서 신비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한 예비 신부 최운정의 모습이 담겨 있다.

최운정은 "예비 신랑은 내 인생의 반쪽이라고 생각이 들 만큼 비슷한 성격"이라며 "덕분에 올해 더 행복한 마음으로 대회에 임할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1990년생으로 8월생으로 2009년 LPGA 투어에 데뷔한 최운정은 2015년 마라톤 클래식에서 첫 우승을 차지했고, 올해는 7월 ISPS 한다 월드 인비테이셔널 공동 5위를 차지한 것이  최고 성적이다.

최운정은 "결혼 후에도 선수 생활을 하며 팬들과 소통을 이어갈 것"이라며 "많은 응원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 사진: 볼빅
▲ 사진: 볼빅

 

▲ 사진: 볼빅

 

▲ 사진: 최운정 소셜미디어 캡쳐

[ⓒ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