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KLPGA 데이터센터 최고 인기 검색어는 '장하나'...유현주·박세리 '톱10'

골프 / 임재훈 기자 / 2022-01-19 07:49:03
'시즌 6승' 박민지 2위, '큐티풀' 박현경 3위, '사막여우' 임희정 6위
▲ 장하나(사진: 스포츠W)

 

[스포츠W 임재훈 기자] 지난해 국내 골프팬이 가장 관심을 가진 키워드는 무엇이었을까?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가 ‘KLPGA 데이터센터’의 인기 검색어를 통해 분석해봤다.

 

KLPGA는 2018년 KLPGA의 역사와 모든 기록을 집대성한 ‘데이터센터’를 개발해 골프팬에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데이터센터를 통해 누구나 각종 대회 및 역대 기록, 선수 데이터 등 다양한 정보를 조회할 수 있다.

 

데이터센터를 찾은 골프팬이 검색창을 통해 찾아본 키워드는 선수 이름이 대부분이었다. 그 중 1년 동안 가장 많이 검색된 선수는 KLPGA 대표 스타플레이어인 장하나(비씨카드)다. 

 

장하나는 지난 시즌 KLPGA투어 최초로 ‘생애 총상금 50억 원’을 돌파했고, 매 대회 최다 상금 기록을 경신하면서 이슈 몰이를 했다. 지난 6월에는 ‘롯데 오픈’에서 우승하면서 국내외 투어 10년 연속 우승 기록까지 세우며 골프팬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장하나는 "전혀 생각지 못했는데 골프팬분들이 이렇게 큰 관심을 가져주셨다니 정말 기분이 좋다."고 소감을 밝힌 뒤 "아무래도 지난 시즌에 상금과 우승으로 여러 기록을 세웠고, 계속 꾸준한 성적을 냈기 때문에 가능한 결과인 것 같다. 관심 가져주시고 응원해주신 골프팬분들께 감사하다."고 팬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이어 그는 "올해는 우승은 물론, 작년처럼 늘 꾸준한 성적을 내는 선수가 되겠다. 이번 시즌 활약에 많은 기대 바란다."고 말했다.

 

▲ 박민지(사진: KLPGA)

 

두 번째로 많이 검색한 선수로는 지난 시즌 6승을 일궈내며 자타공인 대세로 떠오른 박민지(NH투자증권). 

 

박민지는 시즌 최단기간 6승뿐만 아니라 KLPGA투어 시즌 최고 상금 등 다양한 기록을 경신하며 시즌 내내 골프팬들의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3위에는 39년 만에 ‘KLPGA 챔피언십’의 타이틀 방어에 성공한 박현경(한국토지신탁), 4위에는 골프 예능을 통해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필드 여신’ 유현주(골든블루)가 자리했다. 

 

▲ 유현주(사진: 스포츠W)

 

5위에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와 더불어 국내에서도 멋진 모습을 보여준 김효주(롯데)가, 6위에는 ‘사막여우’ 임희정(한국토지신탁)이 이름을 올렸다. 

 

7위와 8위에는 '레전드' 박세리와 박인비(KB금융그룹)가 나란히 올라왔다. 9위는 올해 LPGA투어에서 활약을 예고한 최혜진(롯데)이다. 최혜진은 2020년 가장 많이 검색된 선수 1위에 오르기도 했다.

 

선수뿐 아니라 KLPGA투어와 관련된 키워드도 많이 검색됐다. 

 

‘우승’이 가장 많았고 그다음은 ‘정규투어 시드전’을 많이 찾아봤다. 홀인원과 코스레코드, 연속 우승, 생애 첫 우승 등도 인기 검색어에 올라, 기록에 대한 골프팬의 관심이 높아졌음을 알 수 있다. 이밖에 리더보드와 라운드, 메이저, 국가대표 등의 검색어도 상위권에 자리 잡았다.

[ⓒ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